I'M PIE the 2nd

Interior
Seoul, Korea
2022



남쪽으로 난 채광넉넉한 공간,
조용하고 따뜻한 공간이 주는 여유를 공유하기로 한다.

실내로 도달한 빛을 감싸는 벽은 따뜻한 나무가 좋았고,
몇 가지 공간을 나누기에는 유기적인 곡선이 필연적이었다.

 

01.png
02.png
03.png
04.png
05.png
06.png
07.png
08.png
09.png


 
 
 





 
Photography - ha.zi