OUYA Espresso bar

Interior

Seoul, Korea

2020

에스프레쏘는 커피 추출물 한 잔에 한정되는 단어라고 생각하지 않았다.

바리스타에게 건네는 스몰토크,

주문하고 계산하고 잠깐 기대어서 커피를 기다리는 시간,

한 입에 털어 넣는 짧은 시간 동안 온 정신을 집중시키는 강렬한 맛,

미련 없이 돌아서 일상으로 돌아서는 발걸음까지.

그 경험을 위해서 바를 온전히 스탠딩으로 계획한다.

KakaoTalk_20200919_205427714.jpg
KakaoTalk_20200919_205427714_01.jpg
KakaoTalk_20200923_201720547.jpg

 

 

 

 

Photography - Embitionem